들깨의 고소함이 가득 첨 먹어본 오리탕!! by 쯔영님




연휴때 광주에 2박3일 놀러를 갓다왔다!

맛집 탐방에 더 가까운 광주여행 ㅋㅋ

역시 여행은 먹어야 .. ㅋㅋ


서울에서 내려오는 친구랑 광주터미널에서 만나기로 했는데,

빨간날이라.. 막혀서 그런지 2시간 정도를 기다려서 상봉햇따 (엉엉 ㅠ 너무 반갑)


만나자 마자 ㅋ 바로 광주의 명물이라는 오리탕골목으로 슝 =3




여기가 바로 광주에서 유명한 오리탕!

영미 오리탕~

백종원의 3대천왕에도 소개 됬다고 함!

다행히도 기다리는 시간 없이 바로 입장!




오리탕은 2명이서 먹으면 반마리가 충분하다고 해서

반마리 주문!

반마리 28,000원~




기본 찬~

김치류도 맛있고, 밑반찬이 다 깔끔하니 맛나다

배고파서 더 맛있었음!


미나리가 많이 나오는게 신기~

미나리가 포인트!





요렇게 뚝배기에 미나리를 올려서

끓여서 먹으면 됨!

조리되어서 나와서 그런지 미나리만 익혀 먹으면 굿!






들깨가 들어가서 진득하니 국물이 맛있어 보였다.

사실, 오리를 별로 안좋아해서

선호하지 않아서 걱정이 되었는데,

향긋한 미나리랑 들깨가 들어가서 맛깔진 냄새가 폴폴~





국물이 요렇다 ㅋ

헤헤

고소하면서 담백!





소스는 초장에 들깨를 섞어서 찍어 먹으면 되는데,

첨에 잘 몰라서 옆 테이블을 힐끗거리고

정보 획득! ㅋㅋ

눈치가 빨라야 어디서든 잘 산다!




익힌 오리고기를 야들하게 살만 발라서,

초장+들깨 소스에 팍 찍어서

낼름 먹었는데, 참 맛있었다.. 흐미 ㅠ





공기밥도 시켜서 밥이랑 오리고기랑 미나리랑 

맛있게 먹었다.

진짜 태어나서 먹은 오리고기중에 젤 맛있게 먹은듯..





미나리랑 오리탕이 너무 잘 어울려서 놀랬다.

아삭아삭하니 식감도 좋고 오리고기랑도 잘 어울림~

기본으로 주신 미나리 양이 많아서

추가하지 않았다.

두명이서 반마리시켜먹으니 딱 배부르고 좋음!





총 31,000원 나왔다.

정말 부산에도 체인이 있음 좋겠다고 생각햇다.


한번씩 생각날것 같은 영미오리탕!

굿!








핑백

  • 웰콤! : 광주 낭만공작소 2017-05-31 09:53:06 #

    ... 광주는 먹거리가 참 맛있었던 곳으로 기억에 남을듯하다! 2박3일 동안 먹은것들 거의다 만족! <광주여행중 먹은것들> 영미오리탕 http://zzeu.egloos.com/7320570 양동통닭 http://zzeu.egloos.com/7321003 양인제과(앙버터빵) http://zzeu.egloos.c ... more

덧글

  • 만다린 2017/05/08 11:25 # 답글

    아 침고입니다 ㅠㅠㅠㅠㅠㅠㅠㅠㅠ 오리탕 ㅠㅠ 지금 밥비벼서 먹고싶네요
  • 쯔영님 2017/05/08 11:29 #

    만다린님도 기회가 된다면 오리탕 한번 드셔보시라고 ㅋㅋ 하고 싶네요 ㅋㅋㅋㅋㅋㅋ
  • 2017/05/10 05:39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7/05/10 08:50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이글루스 알리미 2017/05/12 09:24 # 답글

    안녕하세요, 이글루스입니다.

    회원님의 소중한 포스팅이 5월 12일 줌(zum.com) 메인의 [이글루스] 영역에 게재되었습니다.

    줌 메인 게재를 축하드리며, 게재된 회원님의 포스팅을 확인해 보세요.

    그럼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 별일없는 늑대개 2017/05/12 12:12 # 답글

    오리고기는 불포화지방산으로 이미 다 알고도 남음이 있을만큼 다 식은후에도 전혀 하얗고 딱딱하게 굳은 동물성지방을 섭취할 가능성이 전혀 없는 상황에 들깨가루는 전혀 불필요한데 왜??? 주방장이 바본가??? 이 글을 읽으신분들은 시험 해 보세요..!! 삼겹살 구우면서 나온 기름이 식어서 굳은다음 들깨가루를 한숫갈 넣고 섞어보세요. 절대 다시 굳어지지 않아요. 오리고기엔 전혀 필요없는 무식한 지식을 ...???
댓글 입력 영역